[에이즈/성병] [뇌,마음][아름다운 곳][주말여행][맛있는 음식]
[웰빙운동]
[애니메이션 모음]
고민 그만건강만점



'손녀뻘'과 원조교제 60대 구속
서울지검 소년부(김우경.金佑卿부장검사)는 24일 10대 소녀들과 `원조교제'를 한 이모(65.법률사무소 사무장)씨를 윤락행위등 처벌에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2월 폰팅업체를 통해 알게 된 여중생 오모(15)양에게 10만원을 주고 오양의 친척집인 서울 여의도동 S아파트에서 성관계를 가진데 이어 오양의 친구 2명을 소개받아 각각 10만원씩 주고 윤락행위를 한 혐의다.

이씨는 오양등을 임모(45)씨 등 2명에게 소개했으나 임씨 등은 윤락행위를 하지는 않은 것으로 드러나 입건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