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2백여차례 음란전화 목사 영장

전북 전주경찰서는 3일 전주시 평화동 S교회 목사 백모씨(40.평화
동 2가)에 대해 성폭력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

경찰에 따르면 백씨는 작년 12월 30일 낮 1시께 자신의 교회에서
개설한 일본어강좌의 수강생 김모씨(33.여) 집에 전화를 걸어 성적 수치
심을 유발하는 신음을 내는 등 최근까지 모두 2백여차례에 걸쳐 음란전
화를 한 혐의.

경찰조사 결과 백씨는 김씨의 전화번호를 알아낸 뒤 주로 남편이
집을 비운 낮시간에 교회 예배당 사무실이나 안방에서 전화를 걸었다는
것.

백씨는 김씨를 상대로 무려 6개월간 음란전화를 걸다 최근 이를 견
디다 못한 김씨의 고소로 발신지 추적에 나선 경찰에 검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