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중생 성추행 초등학교 교사 영장

서울 마포경찰서는 1일 한밤중 상가 화장실에서 여중생을 성추행한 경기 고양시 모 초등학교 교사 權모씨(27.서울 마포구 합정동)에 대해 강제추행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權씨는 지난달 31일 오전 1시께 마포구 합정동 자신의 집 인근상가 화장실을 나오던 서울 S여중 3학년 林모양(15)을 강제로 입맞추고 몸을 더듬는등 성추행한 혐의다.

權씨는 그러나 "본드를 흡입하려는 林양을 선도하려 했을 뿐 성추행하려 한 것은 아니다"고 혐의 사실을 부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