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즈][뇌, 마음]알뜰쇼핑[패션][직장.취업][웰빙건강][재테크][몸짱][Joy]
Brain Food

[아름다운 곳][주말여행][맛있는 음식][걱정근심]

[PRE]-[NEXT][HOME]

유 혹


많은 사람들이 매력적인 이성을 원한다. 그러나 바라보기만 해서는 짝짓기를 할 수 없다. 캘리포니아 연안에 있는 코끼리 물개(elephant seals)는 발정기에 들어서면 수컷끼리 서로 머리를 부딪치면서 싸우는데 때로는 어금니로 상대를 물어뜯기도 한다. 패자는 이 야만적인 경쟁의 제물이 되어 찢기고 상처 입은 채 해변에 드러눕고 만다. 그러나 승자의 할 일은 거기서 끝나지 않는다. 그는 열둘 또는 그 이상의 암컷이 모여 있는 규방 안을 어슬렁거리며 돌아다녀야 한다. 이 막강한 수컷은 헤매고 있는 암컷들을 규방 속으로 몰아넣고 그 속에 숨어들어 교미하려는 다른 수컷들을 물리치면서 생식의 주인공으로서 자신의 자리를 잡아야한다.

여러 세대를 거치면서 다 강하고, 크고, 영리한 수컷 물개가 짝을 얻는 데 성공해 왔다. 더 크고 더 공격적인 수컷만이 암컷에게 접근할 수 있고 그들의 새끼에게도 이런 자질을 가진 유전자를 물려주게 된다.

사실상 수컷의 몸무게는 대략 2,000kg 정도로 암컷보다 네 배나 무겁기 때문에 이들이 교미하는 것을 옆에서 보고 있으면 암컷이 찌부러져 버릴 것만 같은 위험을 느끼게 된다. 암컷 코끼리 물개는 승자와 짝짓는 것은 도 좋아하기 때문에 이러한 선호도를 가진 유전자를 딸들에게 물려준다. 더 크고 강한 승자를 선택하는 것은 그들의 아들에게 물려줄 체격과 전투력의 유전자를 결정하는 것이기도 하다. 결국 다 작고 유순한 수컷은 짝짓기에 전적으로 실패하고 만다. 그들은 진화의 막다른 골목에 서게 되는 것이다.

암컷은 더 작은 수컷이 그녀와 짝짓기를 하려고 덤벼들면 크게 소리를 질러댄다. 그러면 정신차린 승자 수컷이 침입자를 향해서 위협의 표시로 거대한 가슴을 내밀면서 다가온다. 보통의 경우 이런 제스추어만으로도 작은 수컷들을 후다닥 도망가게 하기에 충분하다. 암컷의 선호도가 수컷끼리의 경쟁을 일으키는 하나의 열쇠가 되는 것이다.

만약 암컷이 더 작고 더 약한 수컷과 짝짓기하는 것을 개의치 않았다면 작은 수컷들은 그들 위에 군림하는 수컷을 두려워하지도 않았을 것이고 크기와 힘에 대한 선택 부담감도 그처럼 심하지는 않았을 것이다. 즉 암컷의 선호도가 수컷 콘테스트의 경기 법칙을 결정하는 것이다.

대부분 사람들의 짝짓기의 상황을 코끼리 물개와 같지는 않다. 예를 들어 코끼리 물개는 5%의 수컷이 85%의 암컷과 짝짓기하는 반면 사람은 90% 이상의 남자들이 어쨌건 자기의 짝을 찾기 때문이다. 규방의 암컷들을 독점하려고 투쟁하는 수컷 코끼리 물개들은 기껏 한두 계절 동안만 승리자로 남아 있을 뿐이지만 사람들 사이의 지속적인 유대관계는 여러 해 또는 수십 년간 이어진다. 그러나 남자와 수컷 코끼리 물개는 핵심적인 공통점을 갖고 있다. 바로 둘 다 매력적인 암컷을 얻기 위해 경쟁해야 한다는 점이다.

암컷을 유혹하는 데 실패한 수컷은 짝짓기에서 제외될 위험이 크다. 동물의 세계를 통해서 볼 때, 수컷은 전형적으로 짝을 구할 때 암컷보다 훨씬 사납게 경쟁할 뿐 아니라 더 야비하고 지저분하게 행동한다. 그리고 암컷간의 경쟁 역시 매우 강렬하다.

파타 원숭이(patas monkeys)와 젤라다 비비(gelada baboons)를 관찰해 보면 암컷이 라이벌 암컷의 짝짓기를 방해하기 위해 교미하고 있는 쌍을 놀려대는 경우를 별견할 수 있다. 야생 레서스 원숭이(rhesus monkeys)들은 암컷이 성적 접촉을 갖고 있는 다른 암컷과 수컷사이에 끼어 들어 수컷을 끌고 가버리는 경우도 있다. 사바나 비비(savanna baboons)들은 암컷들이 성적 접촉 외에도 신변의 보호를 제공해줄 수 있는 장기간의 사회적 관계를 얻기 위해서 서로 경쟁하곤 한다. 여자들간의 경쟁은 남자들간의 경쟁보다 덜 현란하고 덜 폭력적이긴 하지만 어쨌든 인간의 짝짓기 제도 속에 만연되어 있는 것만은 사실이다.

작가인 멘켄은 이렇게 말했다. "여자가 키스할 때, 그것은 용사에게 주는 훈장을 연상시킨다." 이 책은 남성과 여성이 상대편에게 접근하기 위해 서로 어떻게 경쟁하는가 하는 것을 보여준다. 그들이 전술을 사용할 때 그 전술은 흔히 이성의 선호도로부터 지령을 받는다. 따라서 이성이 원하는 것을 갖지 못한 사람은 짝짓기 무도회에서 늘 찬밥 신세가 될 수 밖 에 없다.


[PRE]-[NEXT][HOME]

[에이즈][뇌, 마음][직장.취업][웰빙건강][재테크][몸짱][Joy]알뜰쇼핑[패션]Brain Food

[아름다운 곳][주말여행][맛있는 음식][걱정근심]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