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0 VR AR & MR

아침 노을


사랑한다 말 못하고

흘려온 세월,

해지는 언덕에

식은밥 두덩이처럼 앉아

꺼져가는 마음의

연지빛 노을을 보고 있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