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요리][연결 웹사이트들][주말여행][Home][생활의 지혜]
[예술] [정다운 건강 이야기]


춘천의 시인
박기동

벼랑길

벼랑길에 바람부니 꽃 피어납니다.
벼랑길에 구름 머흐니 꽃 피어납니다.
그대가 여기 없어 그 꽃 보지 못해도 상관없습니다.
지금 벼랑길에 피는 꽃은 보이지 않는 꽃
피어나고 있어도 보이지 않는 꽃
오매불망 대가릴 처 박고 기다려도 볼수 없는 꽃
그러나 내 발 아래 벼랑길 그 꽃 피어납니다.


[박기동의 시][춘천 시인의 마을]

360 VR AR & MR



자료정리: 강원대학교 김유영, '99년 2학기 지역사회홍보 봉사활동

[음식요리][연결 웹사이트들][주말여행][Home][생활의 지혜]
[예술] [정다운 건강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