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양제(The Soyang Festival]

소양제 개막광경, 소양제 행사, 응원 Cheering
줄다리기 A tug of war, 씨름 Korean wrestling, 힘겨루기 Strength contest, 봉의산제 The Festival of Bongui mountain
농악 Korean farmer;s music 1, 농악 Korean farmer;s music 2, 농악 3
그네타기, 수레싸움
동산거리제(장승재, 동산면 전치곡리), 제궁동산제 거북놀이(남면 가정 3리)
원아리 지경다지기(신북면 천전 3리), 연등행렬, 청사초롱
소양강 뗏목

Beginning on June 2, 1983, the festival which unites many of traditional citizen's events is a cultural event in Chunchon and Chunsung area searching for the traditional root. At this festival, whose purpose is to succeed to and develop the traditional culture in this region of Kangwon province, the old capital of the olad Maek country, many programs related to folklore sports, art and literature, etc. are performed colorfully. It is evolved into the grand festival for the citizens of Chunchon and Chunsung area. Today, as our own traditional culture has been disappearing, the Soyang Festival for preserving and developing traditions is valued highly in a view of the succession of the traditional culture

1983년 6월 2일에 막을 올린 소양제는 종래의 잡다한 시민행사를 묶어 전통의 뿌리를 내리게 한 춘성.춘천의 문화행사이다.

맥국의 도읍이며 강원도의 수부인 이 고장에서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키기 위한 소양제에는 민속, 체육, 문예, 시범행사 등이 다채롭게 펼쳐진 춘천, 춘성 주민의 대축제로 더욱 발전해 가고 있다.

우리것이 사라져 가고 있는 요즈음, 전통을 지키고 보존, 발전시키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민족문화계승의 차원에서도 높이 평가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