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ex.......성병예방......건강관리....정보 도우미건강위젯 선물

세계 첫 에이즈백신 기대하세요

에이즈 동영상자료...건강조심! 눌러 주세요!에이즈 최신정보! 눌러 주세요!...에이즈 사진자료





동아일보 [사회]  2006.10.20

캐나다 웨스턴온타리오대 의대의 한국인 바이러스학자 강칠용(65·사진) 교수가 후천성면역결핍증(AIDS·에이즈) 백신을 개발해 인체 임상실험을 앞두고 있다고 18일 캔웨스트 통신이 이 대학의 발표문을 인용해 보도했다.

발표문은 “강 박사가 개발한 백신은 유사 바이러스를 통해 방어적 면역반응이 생성되도록 하는 방식”이라며 “그동안 여러 차례 원숭이 실험에서 항체 생성과 면역반응이 확인돼 실효성 있는 에이즈 바이러스(HIV) 백신으로 개발될 전망이 매우 밝다”고 밝혔다.




에이즈 백신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는 대로 내년 중 인체 임상실험에 들어가 3년 내 HIV 보균자 치료용으로, 6년 내 비보균자 예방용으로 사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대학 측은 밝혔다.


현재까지 임상실험에서 효능이 확인된 HIV 백신은 개발된 바 없어 강 박사의 백신이 성공할 경우 세계 최초의 에이즈 예방 백신이 된다.


테드 휴잇 웨스턴 온타리오대 연구담당 부총장은 “강 박사는 여러 대형 연구소가 실패를 거듭해 온 HIV 백신 연구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을 개발해 왔으며 이미 미국 등 여러 나라에서 백신 제조기술에 관한 특허등록을 마쳤다”고 말했다.


그러나 바이러스학자인 얼 브라운 오타와대 교수는 “HIV는 급속히 변형되고 면역체계를 우회해서 공격하기 때문에 그동안 30여 차례의 백신 개발 시도가 모두 실패했다”며 “임상실험 결과를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신중한 반응을 보였다.


강 교수는 경남 하동 태생으로 건국대 축산대를 졸업한 뒤 1961년 덴마크로 유학을 갔다가 1966년 캐나다로 옮겨 맥매스터대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그는 캐나다 학술원 종신회원이며 노벨 의학상 후보로도 추천된 적이 있다.



Index.......성병예방......건강관리....정보 도우미건강위젯 선물...건강종합정보...삶의 변혁...에이즈 최신정보...음악감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