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의 결핵균 유럽 확산

건강이 최고! 눌러 주세요!에이즈 초기증상! 눌러 주세요!....에이즈 사진자료





2007.03.24

항생제 내성이 매우 강한 치명적인 신종 결핵균이 유럽과 북미로 퍼지고 있다고 세계보건기구(WHO)가 22일 밝혔다.

WHO가 이날 배포한 자료에 따르면 매년 880만여 명의 결핵 환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특히 ‘XDR-TB’로 불리는 신종 결핵균이 남아프리카 국경을 넘어 세계로 확산되고 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WHO는 이 균이 남아프리카에서 처음 보고돼 그동안 269건이 확인됐으며, 감염자의 85%가 사망할 것으로 예상될 정도로 치명적이라고 밝혔다. 아프리카의 에이즈 환자들에게 특히 위협을 가하고 있는 이 균은 지금까지 35개국에서 보고됐으며 이 중 16개국이 올해 들어 보고됐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WHO는 이 균이 프랑스와 아일랜드, 이스라엘, 이탈리아, 스웨덴, 옛 소련 국가 등에서도 발견됐다고 밝혔다.

WHO의 결핵퇴치팀장 마리오 라빌리오네(Raviglione)는 “결핵 관련 업무를 15년 맡아 왔지만 이번처럼 급박한 상황은 없었다”며 사태의 심각성을 전했다.


Index.......성병예방....정보 도우미건강위젯 선물...건강종합정보...인관관계......건강관리....에이즈 동영상자료...음악감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