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에이즈 치료제 효과 만점

건강이 최고! 눌러 주세요!에이즈 초기증상! 눌러 주세요!....에이즈 사진자료



 

제 19차 항바이러스학회서 연구결과 발표

현대판 흑사병으로 불리며 뾰족한 방지 대책이 없는 에이즈. 주 확산경로인 성 접촉에 의한 감염 차단과 확산 방지를 위한 새로운 돌파구가 열렸다.

삼진제약과 항에이즈 치료제 개발 라이센스 계약을 맺은 미국의 신약개발 전문기업 임퀘스트社는 5월 7일부터 11일(현지 시각)까지 푸에르토리코에서 열린 제19차 국제항바이러스학회(ICAR)연례 총회에서 삼진제약이 개발한 항 HIV 신물질이 에이즈바이러스를 완전히 사멸, 현존하는 그 어떤 물질과 비교해도 가장 강력하면서도 독창적인 약리기전을 보이고 있다고 발표, 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삼진제약이 독창적으로 개발한 항바이러스 제제인 피리미딘디온(pyrimidinedione)계열 화합물은 에이즈바이러스 제1형(HIV-1)뿐만 아니라 제2형(HIV-2)에도 효과가 있는 화합물로서 치료계수가 50만~400만에 이르는 상당히 높은 효과를 나타내고 있다.

특히 에이즈바이러스 차단과 복제증식을 억제하는 두 가지의 강력한 매커니즘, 즉 역전사 효소 억제 및 바이러스 숙주세포내 진입억제 작용 등을 동시에 가지고 있어 에이즈바이러스(HIV) 전염예방을 위한 항바이러스 제제로서 최적합성을 가지는 것으로 평가받았다.

삼진제약이 개발한 피리미딘디온 신물질은 지난해 11월 미국국립보건원(NIH/NIAID)으로부터 HIV 전염 예방을 위한 외용 국소 항바이러스 제제개발 연구과제로 선정된바 있는데, 이번 학회 발표는 美 NIH 지원으로 진행된 연구결과를 포함, 영국의 연구기관 및 임퀘스트 바이오사이언스 등의 실험결과를 종합하여 이루어졌다.

에이즈바이러스(HIV)가 감염되는 주된 경로는 성 접촉에 의한 매개 감염임을 감안할 때, 에이즈백신 개발이 요원한 현 상황에서 UNAIDS나 WHO 등 전 세계적으로 에이즈 감염 경로 차단예방을 위한 주요 전략의 일환으로 여성용 외용 국소 항바이러스 제제 개발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

여성에게 적합성이 있는 국소용 제제는 마치 피임약처럼 여성 스스로가 사용할 수 있어 완벽하게 에이즈 전파를 방지하는데 가장 효과적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향후 이 신 물질이 신약으로 완성되면, 현재 에이즈 감염의 90%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성 매개를 통한 감염 차단과 전 세계 성인 환자의 46%를 차지하고 있는 여성 에이즈 환자를 줄이는 데 커다란 전환점이 될 것으로 학계는 전망하고 있다.

미국 임퀘스트사의 대표이자 CSO인 로버트 벅하이트 박사는 학회 발표와 언론인터뷰를 통해“탁월한 작용 기전을 보이고 있는 삼진제약의 항에이즈 신 물질은 다양한 바이러스 타입 또는 계속 나타나고 있는 변종바이러스도 모두 차단하기 때문에 유럽 등 선진국형 에이즈뿐만 아니라 거의 대책이 없는 상황인 아프리카 사하라 이남지역과 동남아 등 개발도상국의 에이즈 차단과 확산방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이 신 물질을 활용, 2007년 초에 적극적으로 임상실험을 거쳐 외용제 개발을 서둘러 에이즈 치료에 드는 막대한 경제적 비용 절감뿐만 아니라 에이즈 공포에 떨고 있는 전 인류에 대한 인도주의적 사명도 적극 실천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2006-05-16


에이즈 예방 방법


Index.......성병예방....정보 도우미건강위젯 선물...건강종합정보...인관관계......건강관리....에이즈 동영상자료...음악감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