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즈예방] [마음과 뇌][국내여행지][취업구직][종합건강정보][Korea Guide]










자녀교육 홈으로....[자녀교육 종합정보 사이트]


꼭 알아야 할 영어교육법 다섯가지


최근 아시아, 특히 한국과 일본의 영어교육의 열기가 여름의 무더위를 무색하게 하고 있다.교육부는 '영어로 진행하는 영어수업'을 내년 중학교 1학년부터 시작해 점차 확대키로 하였으며대학과 기업체에서 영어는 생존과 더 나은 미래를 보장하는 발판이 되고 있다. 전세계 홈페이지의 78%가 영어로 되어 있고 전자상거래 사이트의 96%가 영어로 되어 있다는 통계가 있다.

앞으로 고성능 통역컴퓨터가 등장해서 언어장벽의 문제를 해결하려 하겠지만 완벽한 통역은 기대하기 어렵다. 따라서 영어의 장벽을 뛰어넘지 못하고는 21세기 디지털 시대의 낙오자가 될 수밖에 없는 것이다.

제2 외국어로서의 영어를 성공적으로 습득할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이면서도 실질적인 학습방법을알아보자.



끊임없이 듣고 말하게 하라. 반복하라.

듣기를 무시한 언어교육은 있을 수 없다. 영어교육이 꼭 말을 하기 위해서 배우는 것은 아니지만듣기를 하지 않고 영어공부를 할 경우에 말하기는 물론 읽기, 쓰기도 어느 한계에 도달하면 더 이상 나아가지 못한다.

따라서 언어교육은 읽기-쓰기-말하기-듣기의 순이 아니라 듣기-말하기-읽기-쓰기의 순서로 진행되거나 네가지가 고루 섞여서 진행되어야 한다. 그리고 매일의 꾸준한 지도와 반복학습만이비영어권 문화에서 자란 영어학습자로서 영어를 빨리 배우는 지름길이다.

이는 영어가 음악, 미술, 체육, 컴퓨터처럼 기능교과의 한 부류이기 때문이다. 기능교과란 상당한기간이 필요하고 많은 반복연습이 필요한 교과를 말한다. 따라서 영어는 기능교과에 적합한 파닉스 훈련등을 통한 반복학습을 통해서 가장 빨리 달성될 수 있다.

영어는 실용학문이다.

단어를 외우는 것보다 그 단어가 어떤 상황에서 어떤 의미로 쓰이는지에 대해 아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는 의미이다. 언어는 시대와 환경에 따라 변화, 소멸되는 살아있는 학문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영어를 잘 하려면 단어습득 외에 영어권 문화와 시사에 대해서도 함께 배우도록 한다.

이는 현재 초등학생 약 95%의 이용율을 보이고 있는 인터넷을 통해 오늘날 더욱 손쉽게 가능하게 되고 있다. 영어를 배우는 자녀들에게 재미와 지식을 동시에 재공하는 웹사이트를 방문해 보자.

영어에 대한 노출기회를 최대화하자.

학교에서의 영어수업 시간은 영어를 자유로이 구사할 수 있을 만큼 영어에 충분히 노출될 수 있는 기회가 되지 못하고 있다.

가정에서 영어를 자주 사용하는 환경을 조성해 주는 한편, 같은 동기를 가진 또래의 모임등을 통해 경쟁력도 기르고 영어공부에 대한 정보와 우정을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주자. 이러한 자녀의 활동에 어머니도 참여해 관심을 보인다면 자녀의 영어학습에 큰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다.

영어공부에는 개개인의 학습의지가 중요하다.

외국어 학습에는 무엇보다 자신감이 중요하다. 어머니 스스로가 자신감을 가지고 같이 공부한다는 적극적이고 솔직한 자세로 임할 때, 아이는 그러한 학습태도를 같이 배우게 된다.

또한 일정한 계획과 공부 그에 따른 평가 결과를 가시화해 학습에 대한 성취도를 맛보게 하고 영어공부의 필요성을 정당하게 인식시키면 자여는 스스로 영어학습에 대한 동기부여를하게 된다. 절실하게 영어공부에 대한 자신의 동기를 생각한 학생과 그렇지 않은 학생의 학습성취도는 큰 차이가 날 수 밖에 없다.

단, 이 때 자녀가 자신의 평가결과나 실패에 대해 두려움을 갖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지나치게 높은 목표를 설정하는 것은 오히려 역효과를 부를 수 있음에 유의하자.

영어를 잘하는 '한국인'이 되게 하자.

영어를 진정으로 잘 하려면 영어만 공부해서는 안 된다. 우리는 미국사람이나 영국사람이 되기 위해서 영어를 잘 하려는 것이 아니다. 우리가 바라는 것은 '영어 잘하는 한국사람'이다. 영어는 컴퓨터나 자동차와 같이 21세기를 살아가는 도구이기 때문이다.












자녀교육 홈으로....[자녀교육 종합정보 사이트]


[삶의 지혜][Korea Gu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