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즈] [삶의 지혜][사이트 도우미]

질의 분비액

이전에는 성적흥분에 의하여 성기가 축축하게 젖어오는 것은질전정부에 위치하고 있는 ``바르트링선`'에서 분비되는 점액에의한 것으로 생각해왔다. 미국의 마스타즈와 존슨은 '`인간의 성반응이라는 책에서 성교때 일어나는 남성과 여성의 반응을 객관적으로 관찰한 결과를 발표 하였다. 그것에 의하면 점막선이 없는 질벽의 점막세포에서 땅과 같이 분비액이 나오는것을 진술하였다. 또 자궁경관의 점액이 분비되어서 질구까지나온다고 주장하는 사람도 있다.

여하튼 질을 부드럽게 하기 위하여 분비액이 나오는 것은 음경을 삼입하기에 편리하게 하는 것이고 성교시 피스톤 운동을원활하게 이루워지도록 하는 것이다. 요새는 이 질분비액이 적어서 성교가 잘 안될 경우에는 루푸절리 라는 점할졔가 시판되고 있다.

[에이즈] [삶의 지혜][사이트 도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