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즈] [삶의 지혜][사이트 도우미]



지병이 있는 사람이 임신할 때에는

신장병
임신으로 신장기능이 악화되기 쉽다. 신장병도 여러 가지가 있지만 제일 문제가 되는 것은 만성신염이다. 만성신염은 신장의 기능이 악화되어 있으므로 임신하면 신장의 부담이 커지고 임신중독증을 병발할 우려가 있어서 신장의 기능이 한층 더 악화되는 것이 보통이다. 따라서 만성신염인 사람은 임신을 피하는 것이 좋지만 이 병은 때가 되면 완전 치료가 되는 병이 아니기 때문에, 무엇보다도 아기를 원하는 사람은 임신이 되면 어느 정도 신장기능이 나빠진다는 것을 각오하고서 임신을 해야 할 것이다. 그러나 병의 정도 에 의해서 임신에 의해서 수명을 단축시킨다던지 임신가능한 상태인가 아닌가를 판정을 받는 일이 절대적인 조건이다. 신장이 나 빠지면 인공투석을 받으면서 몇십년이라도 살아간다는 것은 어쨋든 다행스러운 일이다.감염과 안정이 중요하다. 임신해도 좋다고 한다면 보통사람보다도 짧은 간격으로 임부 검진을 받아 이상이 없나 확인해야 한다. 또 감염식을 철저히 해서 심신안정에 주의하여 신염의 악화를 최소한도로 줄이고 임신중독증이 병발하지 않게 노력해야 한다. 더욱이 임신중에 신장기능 악화가 심할 때에는 모체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서 출산을 포기해야 한다. 그점 미리 고려해야 할 것이다.

고혈압증
임신중독을 병발하기 쉽게 된다.약년성 고혈압인 사람도 임신에 관하여 신중을 기해야 한다. 임신중독증은 병발하기 쉽고 그 때문에 혈압이 높아지거나 신장 이 나빠지거나 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혈압이 다소 높다고 하더라도 안정되어 있으면 신장기능에 이상없을 것 등의 임신허 가의 조건이다. 임신중에 주의는 만성신염인 사람과 거의 같이 생각해양 한다.

심장병
비대해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임신후반기에는 심장의 부담이 증가하여 임신 30주경(8개월)에는 임신하지 않았을 때 보다 30% 증가한 부담을 안게 된다. 또 출산때에 힘주는 것은 심장이 나쁜 사람에게는 제법 부담이 된다. 계단의 오르내림, 이블을 개서 올렸다 내림 등을 지장없이 할 정도이면 임신해도 우선 무방하다. 그러나 임신전에 심장전문의의 허가를 받는 것이나 임신중에도 심장전문의의 지도를 받는 것 등이 필요하다. 출산 때에도 그 의사의 입회하에 출산한는 것이 좋다.임신중 영양보급이 중요하지만 비만한 사람은 심장에 부담을 더 크게 주므로 당분을 과잉섭취하지 않도록 하고 염분과잉도 좋 지 않으므로 싱거운 식사를 하도록 한다. 더욱이 약간의 동작에도 가슴이 두근거리고 슴막힐 듯한 증상이 있는 경우 임신을 지속 시키는 것은 위험하다.

당뇨병
거대아를 출산하기 쉽다.당뇨병은 임신하면 악화되기 쉽고 태아에도 여러 가지 이상이 일어나기 쉬운 병이다. 거대아를 출산하는 일이 많지만 커다란 미숙아라는 느낌으로 몸은 커다랗고 생활력이 약한 것이 특징이다. 또 임신말기에 돌연 태아가 사망하는 수가 있어 우리들의 고민의 하나이다. 당뇨병 전문의가 있어 임산부나 신생아의 관리가 충분히 잘 되는 병원에서 출산하기 바란다. 당뇨병 전문의의 지도로 식사요법을 실행하면서 임신경과를 관리하지만 합병되기 쉬우므로 염분의 제한 등 임신중독증의 예방대책이 중 요하다. 임신하면 숨어있던 당뇨병이 다시 나타나는 일이 있으므로 근친자에 당뇨병 환자가 있을 경우에는 만일에 대비해서 정 밀검사(내당시험)를 받는 것이 좋다.

폐결핵
활동성은 아기에게 감염할 위험이 있다.활동성 결핵(병소가 안정되고 균이 나오는 상태)의 경우에는 산후에 악화되는 수가 많고 갓난아기에게 감염되어 중증으로 될 위험성이 있다. 임신중에 사용하지 않으면 안 될 약이 태아에 악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 따라서 활동성 결핵으로 치료중인 사람이 임신하는 것은 좋지 않다. 과거 결핵에 걸렸던 사람도 임신해도 지장이 없는지 의사의 지시를 받고서 임신하기 바란다. 폐기능의 전도에 의해서 제왕절 개를 하지 않으면 안 될 수도 있으므로 폐의 수술을 받았던 사람은 임신 전에 기능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일반적으로 폐결핵은 임신중 악화되는 일은 적지만 산후의 병상이 불안정하게 되는 것과 진찰과 안정이 소홀하게 되기 쉬운 것에서 산후에 악화되는 사람이 적지 않다. 산후만은 검진을 엄격하게 받아야 하겠다. 더욱이 남편이 활동성 폐결핵을 가지고 있는 경우도 출산한 아기에 게 감염의 위험이 크므로 임신을 피해야 한다.

[에이즈] [삶의 지혜][사이트 도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