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는 일종의 각성제이다

[마약] [뇌] [삶의 지혜][삶의 변혁][음식][에이즈]





알코올이 뇌에 마약과 같이 작용한다는 것을 알았다. 그러면 '술과 담배'라고 불려지면서 같은 짝인 것처럼 생각되고 있는 담배는 어떨까.

모두 알고 있듯이 담배의 주성분은 니코틴이다. 그 자체의 성질로서는 맹독물질이다. 화학구조가 앞 장에서 본 노르아드레날린, 도파민 등 아민계의 신경전달물질과 흡사하게 이루어져 있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인체로 흡수된 니코틴은 폐-심장-뇌로 흡수되어, 노르아드레날린과 도파민이 그런 것처럼 일종의 각성제로서 작용한다.

한 모금의 담배가 머리를 맑게 하기도 하고 - 여러분들이 매일 침대에서 한 모금을 들이키고 눈을 뜰 수 있는 것도 각성작용을 가지고 있는 니코틴 덕분이다 - 금연이 남들이 생각하는 것처럼 쉽게 되지 않는 것도 이 때문이다.















'재연Flash back' 이라는 현상이 있다. 애써 고생 고생 끝에 금연이나 금주를 달성했다가도 딱 한 모금만, 아니면 딱 한 잔만은 어떠랴 싶어서 다시 입에 댔다가 그 동안의 노력이 일시에 수포로 돌아가는 것을 두고 하는 말이다. 들은 바에 의하면, 일단 갈라섰던 남녀가 다시 결합한다고하여 남녀 관계가 식었다가 재연되는 일이 있는 것 같은데, 나에게는 그런 경험이 없어 알 수는 없는 일이지만 술이나 담배의 경우 재연도 그런 것 같다.

그것은 그렇다 치고, 이 같은 재연의 현상이 일어나는 것은, 그런 것을 사용하고 있었을 때의 쾌감을 뇌가 기억하고 있기 - 다음 장에서 설명하는 정신적 의존이라고 불리는 것이다 - 때문이다.
현재 금연운동은 세계적인 추세이다. 이 운동이 한가지 방식으로, 최근에 캐나다 정부는 지금까지 세계의 담배업계가 맹렬히 지향해온 어떤 정책을 실행에 옮기려 하고 있다.

'Somking is addictive' , 끽연에는 의존성이 있다는 주의 표시를 담배에 표시하자는 것이다. 이것뿐만이 아니다. 1991년 6월부터는 "끽연은 한 번 습과이 되면 끊을수 없게 된다."는 표시를 덧붙일 것도 계획하고 있다고 한다.

덧붙여 이야기한다면 현재 일본에서 판매되고 있는 담배의 주의 표시는 "당신의 건강을 해칠 염려가 있으니 너무 피우는 일이 없도록 주의합시다."이다. 이것과 비교한다면 캐나다의 문구는 매우 충격적인 표현이다. 어쨌든지 영어로 ' addictve . addict'라고 하면 마약상용자를 의미하는 말이 되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곳은 니코틴이 뇌에 일종의 각성제로서 작용한다는 점으로 본다면 그렇게 동떨어진 표현은 아니라고 할 수 있다. 단순한 뇌내현상의 결과를 중의 표시로서 표현하고 있는 데 불과하기 때문이다. 담배란 바로 그런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