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미디아란 무엇인가요?





 
클라미디아란 Chlamydia trachomatis란 균에 의해 생기는 성병을 총칭합니다. 이 균은 일반적으로 점막을 공격하며 요도, 자궁경부, 인두, 구강점막, 결막등을 침범합니다. 아직 일반인들에게는 익숙하지 않은 이름이지만 클라미다아는 세계적으로 가장 흔한 성 전파성 질환 중 하나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증상이 없기 때문에 잘 모르고 있지만 실제로는 많은 사람들이 감염이 되어 있는 상태로 판단됩니다. 선진국에서 조사된 결과를 보면 성적으로 왕성한 30세까지의 여성이 한번이라도 클라미디아에 걸릴 가능성은 50%에 이른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매년 전 국민 여성의 1-2%가 감염되고 이 중 20%만이 증상을 나타내 치료를 받는다고 합니다.

 
 클라미디아는 어떻게 전염되나요?


 
이 세균은 사람에서 사람에게로 삽입성교나 구강성교(oral-genital contact)를 통해 전파됩니다. 감염된 사람의 체액(소변이나 요도분비물, 질분비물 등)을 만진 손으로 본인의 눈을 만지게 되면 눈에도 감염을 일으킵니다. 클라미디아는 출산중 산도를 통해 태아에게 감염이 될 수 있습니다. 이런 경우 신생아에게 폐렴이나 결막염을 일으키며 제대로 치료하지 않으면 위험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수건을 같이 쓰거나, 문손잡이, 변기커버 등 일상 생활을 통해서는 감염되지 않습니다.


 
 여성에서는 어떤 증상을 일으키나요?


 
대부분의 경우 보균을 하고 있더라도 증상이 없기 때문에 정확히 알기 어렵습니다. 증상이 생기는 경우는 비정상적인 질분비물(냉대하)이나 배뇨시 통증이 생깁니다. 또한 병이 진행되는 경우 하복부 통증, 성관계시 통증, 생리와 상관없는 질출혈 등이 생길 수 있습니다. 어떤 경우는 클라미디아는 약간의 열, 근육통, 두통 등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남성에서는 어떤 증상을 일으키나요?


 
여성과 마찬가지로 남성에서도 아무런 증상이 없는 경우가 있습니다. 가장 흔한 증상은 요도(소변이 나오는 길)에서 통증이나 분비물이 나오는 것입니다. 또한 요도에서 가려움증이 느껴지기도 하며 배뇨 시 짜릿한 통증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드물게 균이 부고환까지 진행하면 고환이나 음낭부가 부으면서 통증이 있습니다. 종종 클라미디아에 감염된 남성에서는 증상이 전혀 없거나 있더라도 미약해서 본인이 전혀 모르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증상이 생기는 데는 얼마나 걸리나요?


 
먼저 균에 감염이 되어도 아무런 증상이 없는 경우가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합니다. 증상이 생기는 경우 일반적으로 균에 노출된지 7일 정도 지난후에 생깁니다. 하지만 이 잠복기는 항상 일정치는 않으며 3-4주 후에 증상이 생기는 경우도 종종 있으며 끝내 아무런 증상이 없는 경우도 종종 있습니다.




Index......삶의 지식